제주 곶자왈 사유지 매수사업 92ha 완료
제주 곶자왈 사유지 매수사업 92ha 완료
  • 조형근 기자
  • 승인 2009.08.23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곶자왈을 보전하기 위해 추진했던 사유곶자왈 매수사업이 마무리됐다고 21일 밝혔다.

제주도에 따르면 올해 사업비 62억 5000만원을 투입해 총 곶자왈 면적 1만 1000ha의 0.8%인 92ha의 사유곶자왈을 매수했으며, 제주시 조천읍 선흘리 곶자왈을 우선적으로 집중 매수했다.

현재 매수한 토지는 제주시 조천읍 선흘리 산12번지 외 12필이며, 제곱미터 당 매입단가는 평균 6650원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제주 곶자왈은 국가에서 매수 필요성이 있어 연차별로 매수하는 사업임을 감안해 내년도 사업비 확보를 위한 중앙절충을 강화하고 있다"면서 "매수사업의 체계적 추진을 통해 보전.관리를 극대화하겠다"고 전했다.<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