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개선 효과 '톡톡' 감귤쌀 탄생
비만개선 효과 '톡톡' 감귤쌀 탄생
  • 박소정 기자
  • 승인 2009.06.30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라보노이드 함유 감귤쌀 개발...고지혈증, 혈류개선 등 효과

비만개선 효과가 있는 감귤쌀이 탄생했다.

농촌진흥청(청장 김재수)감귤시험장은 감귤 기능성 성분인 플라보노이드가 함유된 감귤쌀을 개발, 조만간 출시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이번에 개발된 기능성 감귤쌀은 감귤 플라보노이드 성분을 쌀에 코팅시켜 만든 것이며 이것으로 밥을 지어 먹게 되면 하루에 감귤 2개를  먹는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다.

감귤의 플라보노이드 성분은 열에 안정한 물질로 2000ppm 농도로 코팅된 쌀을 한 끼 식사 시 10g씩 일반쌀에 혼합해 3회 식사하면 1일 권장 섭취량인 250~300 ppm(감귤 2개 분량)을 섭취하는 결과를 얻게 될 것이라고 농촌진흥청은 분석했다. 
   
농촌진흥청은 모든 과수류의 기능성 입증시험을 추가 보강해  연구할 계획이다.

또, 과실류 향을 이용한 항암, 노화억제, 치매 억제시험 및 과수류의 부산물을 이용한 새로운 의약품용 소재 개발 연구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지난 2003년부터 5년 동안 감귤의 기능성 물질인 플라보노이드 성분을 효율적으로 추출 및 정제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지난해 특허를 출원했으며, 세포시험 및 동물실험을 통해 고지혈증, 혈류개선 및 비만억제에 효과가 있다는 결론을 얻은 바 있다.<미디어제주>

<박소정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