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시방에 나둔 지갑 ‘슬쩍’
피시방에 나둔 지갑 ‘슬쩍’
  • 고성식 기자
  • 승인 2004.12.29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경찰서는 28일 피시방에서 게임을 하던 중 옆 사람이 화장실에 잠시 간 사이 컴퓨터 옆에 있던 지갑에 든 수표 2장 등 모두 20만8000원을 훔친 혐의로 이모씨(32.남제주군 대정읍)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20일 오후 11시35분께 대정읍 소재 모 피시방(PC)에서 게임을 하던 중 옆자리에서 게임을 하던 김모씨(26)가 지갑을 컴퓨터 옆에 놓고 자리를 비운사이 지갑에 들어있던 현금 등 모두 20만8000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