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31 11:26 (토)
고광림 가족 현양비 '시선 집중'
고광림 가족 현양비 '시선 집중'
  • 김정민 기자
  • 승인 2005.08.03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제주군 서부 일주도로변 마을인 하귀1리 마을 입구 50평규모의 부지에 거대한 석비가 세워져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에 건립된 석비는 고광림박사 가족 현양비로 바다를 배경으로 제주도의 섬 형상을 본 따 30t의 거대한 제주도 자연석으로 세워졌다.

또 이 석비 4m 상단에는 북제주군 군목인 팽나무의 뿌리가 내려져 바다와 어우러진 제주의 풍광이 잘 표현됐다.

이 석비는 고 신철주 북제주군수가 지난 2004년 지역을 빛낸 인물의 업적을 표본으로 삼아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지역인재육성 시책의 일환으로 추진해 온 세계속의 '북제주군을 빛낸 인물' 첫 기념사업이다.
 
이번 세워진 석비는 애월읍 하귀1리에서 출생한 고 고광림박사, 국내외적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는 미 국무부 인권담당차관보를 지낸 고홍주 박사(현 예일대학교 법과대학원 학장), 부인인 전혜성박사 등 미국 주류사회에서 성공의 신화를 이룬 업적을 기리고 있다.

한편, 오는 10월 13일 한국을 방문하는 고광림 박사 부인인 전혜성 박사와 가족의 참석 일정에 맞춰 현지에서 제막식을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