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6-24 17:21 (월)
제주에서 자전거 여행, “이 카페‧숙소 어때요?”
제주에서 자전거 여행, “이 카페‧숙소 어때요?”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4.05.2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 ‘카름초이스 2탄 : 자전거 투어 맞춤 마을 명소 5선’ 공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관광공사가 카름스테이 마을 주민들과 함께 선정한 ‘제주 자전거 투어 맞춤 마을 명소 5선’을 비짓제주 홍보 채널과 카름스테이 홈페이지를 통해 28일 공개했다.

관광공사는 이번 카름 초이스 2탄에 대해 “제주의 풍경과 마을 사람들, 자전거가 선사하는 자유가 어우러지는 재충전의 시간을 제안하기 위해 초보자와 아이들도 함께 할 수 있는 자전거 투어에 적합한 곳을 엄선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첫 번째로 소개된 곳은 제주시 한경면 신창리에 있는 ‘노을 해안 1014’. 수월봉 입구에 있는 이 카페는 전기바이크를 빌려주는 이색체험 카페로, 방문객은 다양한 색상의 1인용과 2인용 전기바이크를 이용할 수 있다. 운이 좋으면 근처에서 돌고래를 만나는 경험을 할 수도 있다.

두 번째는 제주시 한경면 신창리의 ‘카페 파람’. 신창풍차해안도로 길가에 있어 자전거를 타다가 들르기에 최적인 곳으로, 산토리니가 생각나는 하얀색과 파란색의 외관이 아름다운 곳이다.

세 번째는 신창풍차해안도로 인근에 있는 숙소 ‘보롬제주’. 100년 된 제주 돌집을 전통 방식으로 개축한 이 숙소는 정원과 데크공간을 갖추고 있다. 인근에 판포 포구, 협재해수욕장 외에 유네스코 지정 세계지질공원인 수월봉도 있어 노을이 질 무렵 근처 수월봉 아래 엉알길을 걸으면 화산재로 그린 그림 같은 화산 절벽과 차귀도의 절경을 즐길 수 있다.

네 번째는 서귀포시 하효동의 ‘게우지코지 커피하우스’다. 탁 트인 해안도로 옆에 있어 바다 뷰를 즐길 수 있는 이 카페는 같은 이름의 숙소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인근 쇠소깍부터 남쪽 해안도로로 이어지는 코스를 따라가다 보면 하효 마을의 바다와 오름까지 다양한 풍경을 즐길 수 있다. 아침에 나오는 갓 구운 크로아상이 올레꾼 사이에서도 조식 맛집으로 유명한 곳이다.

다섯 번째는 서귀포시 남원읍 위미리 소재 숙소인 ‘제주소요’. 바다 바로 옆 해안도로를 달리는 ‘환상 자전거길’ 인근에 있는 이 곳은 위미항과 공천포 바다가 5분 거리에 있어 아침 산책을 하기에도 적합하다. 휴애리, 쇠소깍, 정방폭포, 새연교 등 주요 관광지로 이동하기에도 편리하고, 숙소 1층에는 도자기 공방과 카페가 있다. 미리 예약하면 도자기 체험을 할 수 있고, 겨울에는 귤따기 체험도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도 공식 관광 정보 포털 ‘비짓제주’ 인스타그램과 블로그, 페이스북, 카름스테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카름초이스’는 제주 마을에 머물면서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추천하는 테마 콘텐츠로, 마을 여행 브랜드 ‘카름스테이’와 마을 주민들이 함께 엄선한 자체 기획 시리즈다. 오는 9월까지 매달 한 차례씩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