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01-30 18:10 (월)
고준, 사람엔터와 전속 계약…조진웅·정호연과 한솥밥
고준, 사람엔터와 전속 계약…조진웅·정호연과 한솥밥
  • 미디어제주
  • 승인 2022.08.2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준, 사람엔터와 전속계약[사진=배우 제공]
고준, 사람엔터와 전속계약[사진=배우 제공]

 

배우 고준이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사람엔터테인먼트 측은 8월 22일 고준과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알렸다.

사람엔터 이소영 대표는 "배우 고준과 함께 좋은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 사람엔터는 앞으로도 분야를 가리지 않고 폭넓은 영역에서 안정적인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과 지지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고준은 2001년 영화 '와니와 준하'로 데뷔해 영화 '럭키' '미씽: 사라진 여자' '청년경찰', 드라마 '미스티' '열혈사제' '오 마이 베이비' '바람피면 죽는다' 등에 출연하며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 많은 팬을 양산하고 있다. 특히 2019년 SBS 연기대상 남자 조연상, 2020년 K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하는 등 대중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입증된 연기력으로 매 작품에서 독보적인 활약을 펼치고 있는 고준이 사람엔터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맞이하며, 앞으로 어떤 행보를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사람엔터에는 공명, 권율, 김민하, 김성규, 김성식, 박규영, 변요한, 심달기, 엄정화, 이기홍, 이서준, 이주영, 이하늬, 전채은, 정인지, 정호연, 조진웅, 최수영, 최원영, 최희서, 한예리 등의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으며 자선 단체 화보, 다양성 영화 프로젝트 G-시네마 사업, 환경 캠페인 'LET'S SAVE THE EARTH'와 '2021 기후 변화 줄이는 도시숲 만들기' 조성 프로젝트에 동참하는 등 다양한 사회 공헌 및 환경 보호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또한 2021년 개봉한 영화 '유체이탈자'를 제작했고,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데드맨'을 제작 중이다.

 

아주경제 최송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