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06-06 18:08 (화)
고영기 경사의 빛나는 헌혈 '은장'
고영기 경사의 빛나는 헌혈 '은장'
  • 한애리 기자
  • 승인 2007.11.05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00년 이후 최근까지 총 54회에 걸쳐 헌혈을 한 제주경찰서 고영기 경사가 적십자 헌혈 유공장을 수상했다.

제주경찰서에 따르면 고영기 경사는 정기적인 헌혈로 항암치료, 골수이식 환자 치료에 기여한 점이 인정돼 지난 26일 한완상 대한적십자사 총재로부터 적십자 헌혈 유공장 은장을 받았다.

고씨는 지난 2000년 6월 TV방송을 통해 응급 백혈병 환자가 발생해 수혈이 필요하다는 자막을 보고 적십자사 혈액원을 찾아가 헌혈을 하게 된 것을 계기로 정기적으로 혈액원과 병원에서 응급 수혈을 요청할 때마다 헌혈을 해 왔다. <미디어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