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적십자사, 종합성과 평가 3년 연속 전국 1위 달성
제주적십자사, 종합성과 평가 3년 연속 전국 1위 달성
  • 제주적십자사
  • 승인 2022.05.12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는 전국 15개 지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1년도 대한적십자사 종합성과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제주적십자사는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 연속으로 종합성과평가 전국 1위라는 쾌거를 달성했으며, 대한적십자사가 2012년 종합성과 평가를 도입한 이래 첫번째 사례이다.

제주적십자사는 최근 2년 연속 반부패시책 평가 전국 1위, 종합성과평가 3년 연속 1위 등 최근 인도주의 활동 성과평가에서 최고의 성적을 올렸다.

대한적십자사는 재난안전 교육 보급 및 전문역량 확보, 지역사회 기반 인도주의 활동, RCY활동, 안정적 재원조성, 경영관리 등 12개 분야 23개 세부지표에 대해 전국 15개 지사의 인도주의 활동 성과를 평가했다.

제주적십자사는 재난안전교육 보급, 새로운 봉사동력 확보, 재원조성, 정책준수 등 14개 세부지표에서 만점을 획득했으며, 특히 재원조성 분야에서 전국 최고 실적으로 가점을 받아 창립 이래 처음으로 종합점수 100점을 기록했다.

오홍식 회장은 “오늘의 성과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십시일반 나눔의 손길을 보내주신 도민이 있기에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그늘진 곳을 찾아서 소외된 이웃에 온정을 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적십자사는 인도주의 활성화를 위해 소속기관을 대상으로 2012년부터 종합성과평가 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제주적십자사는 2017년 3위, 2018년 2위에 이어 2019년부터 3년 연속 1위 평가를 받으며 인도주의 사업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