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가 행복한 세상 만들 것” 강철남, 아동 공약 발표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 만들 것” 강철남, 아동 공약 발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03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청소년 부모빚 대물림 방지 조례’ 제정, 어린이공원 정비 등 공약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강철남 제주도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연동 을)가 5일 어린이날을 앞두고 “마음 편히 아이 키우는 연동,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겠다”며 아동 정책 공약을 발표했다.

강철남 예비후보가 3일 보도자료를 통해 발표한 아동 공약은 ‘아동·청소년 부모빚 대물림 방지 조례’ 제정, 어린이 공원‧쉼터 등 정비, 도로표지병 등 아동 안심귀가 가로환경 개선, 무장애 통합놀이터 설치 등이다.

강 예비후보는 “어른들의 실수를 아이들이 떠맡지 않도록 ‘아동·청소년 부모빚 대물림 방지 조례’를 제정하겠다”며 “아이들이 사회적, 제도적으로 보호받을 수 있도록 조례 제·개정 등 입법 활동을 통해 아동복지증진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또 그는 아이들이 안전하게 뛰놀 수 있도록 어린이공원·쉼터 등을 정비하고, 어린이 보행 안전을 위해 도로표지병 등 가로환경을 개선하겠다며 “보호자가 마음 편히 아이를 양육할 수 있도록 안전한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그는 “장애 여부와 상관없이 누구나 함께 어울려 놀 수 있는 무장애 통합놀이터를 제주시내에 시범 설치, 운영하고 도내로 점차 확대하겠다”면서 “소외받는 아동, 소외받는 이웃 없는 환경을 조성해 ‘모든’ 아이들의 놀 권리를 보호하고 더 좋은 연동, 더 좋은 제주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강 예비후보는 1993년부터 10여 년간 제주시청 공무원으로 재직하다가 이후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관장, 제주청소년지도사회 회장, 한국다문화청소년제주협회 회장을 역임하며 아동복지 현장에서 활동한 바 있다.

11대 제주도의회에서 의정활동 기간 동안 ‘제주특별자치도 아동의 놀 권리 증진에 관한 조례안’, ‘제주특별자치도 청소년단체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학생 청소년활동 지원에 관한 조례안’ 등 조례 제·개정을 통해 아동·청소년 복지 및 권리 증진을 위한 지원 근거를 마련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청소년재단 주관 ‘청소년희망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