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5-30 20:29 (목)
주택개량사업 태풍피해 주택 우선 배정
주택개량사업 태풍피해 주택 우선 배정
  • 한애리 기자
  • 승인 2007.11.02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추진되는 노후 불량주택 개량사업은 제11호 태풍 '나리' 피해주택을 중심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제주시는 지난 태풍 '나리'로 주택 침수 등 피해주택에 대한 배정물량 확대 지원해 줄 것을 제주도에 요청, 내년도 주택개량 사업은 집중호우 다발지역 중 주택 파손 등 피해 주택을 우선적으로 선정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또한 동(洞)도 '제주특별자치도 설치 및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에 의해 농어촌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기존 농어촌 지역과 더불어 연동이나 노형동 등 지역에서도 주택개량 사업 대상에 포함된다.

농어촌주택개량 지원 융자자금은 신축할 경우 동당 4000만원, 증개축 등 부분개량 2000만원까지 지원하며 상환기간은 5년거치 15년, 금리 3~4% 상환조건이다.

한편 주택개량사업 대상은 취득세와 등록세가 면제되며 재산세도 5년간 면제된다. <미디어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