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고입선발 고사 부활 등 다양한 의견 듣겠다"
김광수 "고입선발 고사 부활 등 다양한 의견 듣겠다"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2.04.06 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입선발 고사 부활 염두한 듯, 입장 표명
김광수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예비후보.
김광수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김광수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예비후보가 '고입선발 고사 부활'을 암시하는 입장을 표명하고 나섰다.

김 예비후보는 6일 "2019년 고등학교 신입생 선발부터 반영된 중학교 내신 100% 기반 고입선발 방식을 두고 학부모들의 부정적인 의견도 존재한다"며 "고입선발 고사의 부활 등 다양한 의견을 꼼꼼히 청취, 안정적인 교육정책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김 예비후보는 "고입선발 방식의 잦은 변화는 교육 현장과 학부모, 학생에게 혼란만 가중한다"며 "초등학교 학부모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한 의견 반영으로 접근해야 함"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