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내 고등학교 학생·교직원 코로나19 확진 잇따라
제주도내 고등학교 학생·교직원 코로나19 확진 잇따라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07.19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18일 이틀만 6명 한림공고 3·대정고 1·제주중앙고 2명
제주중앙고 확진자 경우 제주1360번 확진자로 시작된 ‘n차’ 추정
제주에서 28일 오후 5시 현재까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1명이 추가로 발생, 누적 확진자 수가 1013명으로 늘어났다. 사진은 제주도보건환경연구원에 도착한 검체에서 유전자 추출을 위한 준비 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지난 17일과 18일 이틀 동안 제주도내 3개 고등학교에서 학생과 교직원 등 6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지난 17일과 18일 이틀 동안 도내 고등학교 3곳에서 확진자가 발생해 방역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9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 18일 제주시 한림공업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2학년 1명과 3학년 1명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보다 앞선 17일에는 한림공고 2학년 1명이 확진됐다.

18일 확진자 중에는 서귀포시 대정고등학교 2학년도 포함됐다. 또 제주시 월평동 소재 제주중앙고등학교 교직원 2명도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한림공고의 경우 지난 17일 확진자 발생 이후 19일 0시까지 총 323명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가 진행됐다. 이를 통해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16명은 음성이 확인됐다. 나머지 305명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학생 98명과 교직원 7명이 확진자와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 중이다.

대정고에서는 78명이 진단 검사를 받았고 31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47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학생 43명과 교직원 7명 등 50명이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를 시작했다.

2명의 교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제주중앙고는 학생 55명이 접촉자로 분류돼 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다른 교직원은 접촉자 분류가 이어지고 있다. 19일 0시 기준 19명이 검사를 받았고 이날 오후부터 순차적으로 확인될 예정이다.

제주중앙고 확진자(교직원)의 경우 지난 14일 확진된 제주1437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확인됐다. 거슬러 올라가면 지난 9일 확진 판정을 받은 제주1360번 확진자까지 이어진다.

지금까지 제주도가 내놓은 정보를 종합하면 제주1437번 확진자는 지난 11일 확진된 제주1390번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는 이력이 있고, 제주1390번 확진자는 10일 확진된 1375번 확진자의 접촉자(지인)다. 제주1375번 확진자는 의심 증상을 보여 자발적인 검사를 통해 지난 9일 확진된 제주1360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결국 제주중앙고 교직원 코로나19 확진자는 제주1360번 확진자로부터 시작된 'n차' 감염으로 추정된다.

한편 지난 18일 하루 동안 도내에서 11명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같은 날 0시부터 오후 5시까지 9명이, 이후 2명이 추가됐다. 19일 오전 11시 현재 도내 누적 확진자 수는 1488명이다.

18일 오후 5시 이후 확진 판정을 받으며 추가된 제주1487번 확진자는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여 자발적인 진단검사를 통해 확진됐다. 방역 당국이 감염경로를 확인 중이다.

재주1488번 확진자는 서울 거주자로 지난 16일 여행 목적으로 일행 1명과 함께 입도했다. 지난 14일 지인이 진단검사를 받는다는 이야기를 듣고 검사를 받아 음성 판정을 받자 제주를 찾았다. 하지만 입도 당일 서울 마포구 확진자의 접촉자로 통보돼 시설 격리됐고 재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함께 입도한 일행 1명은 서울로 돌아갔다.

제주도는 이와 함께 코로나19 확진자가 서귀포시 대정읍 고스트캐슬피시(PC)방에 체류한 사실을 확인하고 관련 동선을 공개했다. 확진자는 해당 피시방에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매일 1~2시간씩 머문 것으로 파악했다. 노출 일시는 ▲14일 오후 6시 10분~7시 50분 ▲15일 낮 12시 40분부터 오후 2시 20분 ▲16일 오후 4시부터 오후 5시 20분 ▲17일 오후 2시 20분부터 4시 30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