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활용한 스마트 교육, 제주에서 본격 추진
인공지능 활용한 스마트 교육, 제주에서 본격 추진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5.1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아이스크림에듀, ‘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 업무협약 체결
도내 읍면지역 6개 분교‧140명 대상 시범사업 후 확대 여부 검토하기로
원희룡 지사와 조용상 ㈜아이스크림에듀 대표가 13일 오후 서울본부 회의실에서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 지사와 조용상 ㈜아이스크림에듀 대표가 13일 오후 서울본부 회의실에서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지역 초등학교 학생들의 교육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인공지능(AI) 기술을 제주 교육현장에 적용하는 실험이 본격 추진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3일 오후 5시 30분 서울본부 회의실에서 ㈜아이스크림에듀(대표 조용상)와 ‘21세기 창의·융합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원희룡 지사와 조용상 ㈜아이스크림에듀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은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해 개인별 맞춤형 학습 진단과 처방을 제공하는 것으로, 학교 교과과정과 연계해 학생 개인별 학습 패턴과 수준 등을 분석해 자기주도 학습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제주도는 지난 지난 4월부터 도서 및 읍면지역 분교 6개교 학생 140여 명을 대상으로 AI 활용 스마트 학습기 및 온라인 수강권을 지원한 것을 비롯해 제주꿈바당 멘토링(멘토 33명, 멘티 60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1:1 비대면 온라인 학습 환경 조성에도 관심을 기울여왔다.

특히 제주에서는 전국 최초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스마트학습 시범사업을 공교육 전반에 도입, 수업 교과과정에 적용해 장기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학력 격차 해소를 위한 온라인 교육프로그램 의견 교류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제공 및 협력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의 성과 평가 및 분석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제주도는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시범사업이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행·재정적인 지원을 하게 된다.

또 ㈜아이스크림에듀는 학습 대상자들의 인공지능(AI) 활용 스마트학습 성과를 제주도와 공유하고, 시범사업 평가 결과에 따라 2022년부터 대상 학교 확대 여부를 검토하게 된다.

㈜아이스크림에듀는 앞으로 1년 동안 학습 대상자인 초등학생들에게 인공지능(AI)을 접목한 맞춤형 스마트학습 프로그램인 ‘아이스크림 홈런’을 서비스할 예정이다.

또 1회 이상 학습 성과·평과를 실시해 학생들의 학습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학생들의 학습 성장속도에 맞는 학습 상담도 지원하는 등 학생 스스로 자기주도 학습이 가능한 디지털 학습 환경을 구현해 나갈 계획이다.

원희룡 지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도내 도서 및 읍면지역 분교 등 소규모학교 학생들의 교육 격차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IT기술을 활용해 학생들의 기초학습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