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투란도트’ 주연 배다해‧민우혁씨 제주도 홍보대사에
영화 ‘투란도트’ 주연 배다해‧민우혁씨 제주도 홍보대사에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5.12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12일 오후 제주돌문화공원 오백장군 갤러리에서 위촉패 전달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의 주연 배우 배다해씨와 민우혁씨가 제주특별자치도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의 주연 배우 배다해씨와 민우혁씨가 제주특별자치도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의 주연 배우 배다해씨와 민우혁씨가 제주특별자치도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2일 제주돌문화공원을 배경으로 한 영화 ‘투란도트’의 두 주연 배우를 제주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고영권 정무부지사는 이날 오후 4시 제주돌문화공원 오백장군 갤러리에서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배다해·민우혁씨에게 위촉패를 전달, 제주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를 당부했다.

고 부지사는 “제주를 배경으로 한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의 주연배우 두 분을 제주도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돼 의미가 남다르다”며 “평소 제주를 자주 찾으시고, 이제는 홍보대사도 되신 만큼 제주의 매력을 세계에 널리 알리는 데 힘써달라”고 말했다.

두 배우는 이에 대해 “촬영을 하면서 공원 이곳저곳을 보며 웅장한 거석들에 압도당해 감탄을 금치 못했다”며 “제주의 숨겨진 보물, 돌문화공원과 함께 제주도를 널리 알리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다해씨는 지난 2010년 TV 예능프로그램에서 이탈리아 노래 ‘넬라 판타지아’를 열창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이후 뮤지컬 셜록홈즈, 아르센 루팡, 벽을 뚫는 남자, 모차르트 등에서 배우로 활동하는 한편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또 야구선수 출신인 민우혁씨는 2015년 세계 4대 뮤지컬인 레 미제라블에서 혁명군 리더 앙졸라 역을 맡아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뒤로 벤허, 프랑켄슈타인, 지킬앤하이드 등 유명 뮤지컬에서 주연 배우로 활동한 바 있다.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는 세계 4대 오페라로 꼽히는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의 음악과 배경을 대구시와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이 공동으로 제작한 창작 뮤지컬이다.

DIMF는 오는 6월 18일 투란도트를 대구오페라하우스에서 개봉작으로 상영할 예정이며, 해외 OTT(인터넷을 통해 볼 수 있는 TV 서비스) 플랫폼과 영화관 등에서도 상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