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6:11 (금)
제주상공회의소, 제24대 명예회장과 고문 추대
제주상공회의소, 제24대 명예회장과 고문 추대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1.05.04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상공회의소가 제24대와 함께할 명예회장 및 고문을 추대했다.

제주상공회의소(회장 양문석)는 4일 제1차 상임의원회를 열고, 명예회장 및 고문 9명을 추대 의결했다.

명예회장은 제주상의 22대와 23대 회장을 지낸 김대형 ㈜대경산업 회장이 맡게 됐다. 또한 고문은 현승탁 ㈜한라산 회장(전 제주상의 20·21대 상의회장), 강재업 ㈜삼영교통 회장(전 제주상의 17~21대 감사·상임의원), 박명재 전 19대·20대 국회의원(전 행정자치부 장관), 강태선 BYN블랙야크 회장(전 재외제주도민연합회 회장), 김창희 ㈜비엠아이 대표(전 재외제주도민연합회 회장), 김광일 일본 동경관광흥업 회장(재일한국상공회의소 명예회장), 박국진 제주세무서장, 변성식 한국은행 제주본부장 등이다.

이날 추대된 명예회장과 고문의 임기는 제주상공회의소 24대 임기와 같은 2024년 4월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