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6 00:17 (일)
제주도의회 여성 의원들 미얀마 민주화 운동 응원
제주도의회 여성 의원들 미얀마 민주화 운동 응원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04.18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관음사 평화 기원 법회 참석
“지원 할 수 있는 방안 모색할 것”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도의회 여성 의원들이 18일 제주 관음사가 주최한 미얀마 평화기원 법회에 참석, 미얀마의 민주화 운동을 응원하고 희생자를 추모했다.

법회에는 도의회 현길호 농수축경제위원장과 강성의 환경도시위원장, 강민숙·고은실·고태순·김경미·이승아·오영희·한영진 의원이 참석했다.

이들은 이날 도내 체류 중인 미얀마 국적의 근로자와 유학생 등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18일 제주 관음사 주최 미얀마 평화 기원 법회 참석자들이 미얀마 민주화 운동을 지지하는 의미로 ‘세 손가락’을 들어보이고 있다. [제주도의회]
18일 제주 관음사 주최 미얀마 평화 기원 법회 참석자들이 미얀마 민주화 운동을 지지하는 의미로 ‘세 손가락’을 들어보이고 있다. [제주도의회]

의원들은 '의회 잇수다' 올해 첫 활동을 도내 산업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미얀마 출신 근로자들이 자국 내 군부 쿠데타에 항거하는 투쟁을 벌이고 있다는 소식을 접한 뒤 이들과 함께 하기로 했다.

유학생 등은 지난 15일까지 미얀마 현지에서 군부에 항의하며 700명이 넘는 희생자와 3000명이 넘는 국민이 불법 구금된 상태라고 상황을 전하기도 했다.

의원들은 "도민, 시민사회단체와 연대해 미얀마 민주주의 운동을 응원한다"며 "이 과정에서 우리가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