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6 11:32 (일)
서귀포시 온평마을 상습 침수 개선 145억원 투입
서귀포시 온평마을 상습 침수 개선 145억원 투입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04.08 16:0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 주관 공모 최종 선정 국비 50% 지원
내년 실시설계 마무리 오는 2024년 준공 예정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제2공항 사업 예정부지에 포함된 서귀포시 성산읍 온평마을의 상습 침수지역 개선을 위해 145억원이 투입된다.

서귀포시는 지난 7일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내년도 신규 우수저류시설 설치 공모에 온평 지구가 최종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온평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 예정지의 경우 과거 시설된 배수관거 규모가 홍수량에 비해 협소하고 통수능력이 부족하다.

이로 인해 저지대 도로와 가옥(35동)의 침수 피해가 빈번히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2020년 9월 호우로 침수된 온평마을 안길. [서귀포시]
2020년 9월 호우로 침수된 온평마을 안길. [서귀포시]

서귀포시는 이에 따라 상류 지역에 저류지를 설치해 우수(빗물)를 유입시켜 하류에 집중되는 홍수 부담을 줄이는 계획을 세우고 행정안전부 공모에 사업을 신청한 바 있다.

서귀포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총 사업비 145억원 중 절반인 72억5000만원을 국비로 지원 받아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온평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 사업은 저류시설 용량이 3만3500㎥이며 유입 배수로는 1km 규모다.

내년에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오는 2023년 공사를 시작해 2024년 말 준공될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온평마을 홍수 피해의 주원인인 상류 농경지 유역 홍수량을 줄여 하류 주거지와 포구 일대 침수를 해소하는 것"이라며 "재해예방과 토사 유출 방지를 통한 온평리포구 주변 피해 예방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부 쓰레기 2021-04-10 17:30:10
제주 서부 쓰레기들아.. 동부 사람들은 처음 제주도 서부에 공항 간다고 소문 났을 때, 제주도의 미래와 청년들 취업을 생각해서 공항 반대 안 했다.

막상 힘 없는 동부로 최종 결정 되니, 결사 반대하는 서부 놈들, 너희는 쓰레기다.

처음 서부로 공항 간다고 했을 때, 모두 환영 했다. 서부 땅값 폭등할 때도, 동부에서 아무도 공항 반대 안 했다.

힘 없는 동부로 공항 최종 결정 되니, 환경 파괴라고 서부 놈들이 반대하기 시작했다. 제주도 쓰레기들 수준이 참...

동부에 공항 건설한다고 하니, 서부 놈들이 결사 반대 하네. 공항 들어오는 제주 동부는 찬성하는데, 서부가 왜 반대하냐?

핌피 현상.. 남 잘되면, 배 아픈거지.. 제주 서부는 동부 잘 되는 것을 못 참는다. 제주도 촌놈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