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소속 의원들 “좌남수 의장, ‘나홀로 의장정치’” 맹비난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 “좌남수 의장, ‘나홀로 의장정치’” 맹비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3.12 11:1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기자회견 “제2공항 도민의견 수렴 합의문, 도의회 차원 합의문 아니다”
국민의힘 소속 제주도의회 의원들이 12일 오전 도의회 기자실에서 좌남수 의장을 정면 비판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국민의힘 소속 제주도의회 의원들이 12일 오전 도의회 기자실에서 좌남수 의장을 정면 비판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국민의힘 소속 제주도의회 의원들이 애초 원희룡 지사와 좌남수 의장이 발표한 제2공항 여론조사 관련 공동합의문이 애초 도의회 차원에서 합의한 것이 아니라며 좌남수 의장을 강도 높게 비판하고 나섰다.

의회 차원에서 합의한 것이 아님에도 좌 의장이 원희룡 지사에 대해 도의회와의 합의문을 파기했다고 비판하고 있는 부분을 반박한 것이다.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은 12일 오전 도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해 12월 11일 원희룡 지사와 좌남수 의장 사이에 맺어진 ‘제2공항 도민 의견 수렴 관련 합의문’은 본회의에서 의결된 적이 없다”면서 “좌 의장이 본희의 의결을 거치지않은 합의문을 마치 전체 도의원들의 의견인 양 대외적으로 말해 왔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들은 “좌 의장이 어제 원 지사의 제2공항 정상 추진 발표에 대해 ‘도의회와의 합의를 파기한 것’이라고 발언한 것도 마찬가지”라며 “의장 개인의 의견을 도의회 전체 의사처럼 언급하는 것은 독립된 도의원들의 의사결정권을 명백하게 침해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이들은 좌 의장에게 “합의문과 관련해 의장 개인의 의견을 도의회 전체 의견인 것처럼 발언하는 ‘나홀로 의장정치’를 당장 중단해 줄 것을 정중하게 요청한다”고 밝혔다.

전날 기자회견에서 원희룡 지사가 자의적으로 여론조사를 왜곡했다고 날선 비판을 쏟아낸 민주당 소속 박원철‧홍명환 의원의 회견 내용에 대해서도 이들은 “그 합의문, 더불어민주당 특정 도의원들만이 독단적으로 결정한 것 아니냐”며 의회 차원의 합의문이 아니라는 점을 거듭 주장했다.

특히 이들은 “원 지사의 제2공항 추진을 비판하고자 한다면, 우선 제주도정에 극구 의견 제출을 요청한 중앙 정부부터 비판하는 것이 상식이고 정상”이라며 “좌남수 의장이 개인적으로 혼자서 도지사와 합의를 했는지 모르겠지만, 본회의 의결이라는 제주도의회 전체 의사를 묻지도 않고 대의기관인 의회를 대표해 합의한 것은 권한 없는 의장이 권한 밖의 일에 관여한 ‘초법적 초월권적 행위”라고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이들은 박원철‧홍명환 의원에 대해 “제주 지역 공항건설 갈등을 이용해 자신들의 정치적 이득을 챙기고, 특정 지역구를 대변하면서 동서‧산남간의 지역 갈등을 조장해 공식화함으로써 제주를 분열과 갈등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며 사과를 요구했다.

이와 함께 이들은 “국책사업에 대해 국회의원으로서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면서 지역 갈등을 조장하는 도의원들 뒤에 숨이 이를 방조한 3명의 제주 지역 국회의원들도 도민께 진심으로 사과하기 바란다”며 국토교통부와 환경부에도 제2공항의 갈등 문제를 제주도에 떠넘기지 말고 제주도의 환경수용성 등 획기적인 지원 계획을 통해 갈등을 해소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국책사업인 제2공항 건설을 정상적으로 추진할 것을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적폐수구청산 2021-03-13 00:05:16
좌남수는 민주당 도의원대표인데 이름 빛난다. 좋다 뭔가 큰 일을 칠거같음. 항공사고는 절대 안나야할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