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4 12:14 (금)
정의당 제주도당 “도민 뜻에 따라 제2공항 백지화해야”
정의당 제주도당 “도민 뜻에 따라 제2공항 백지화해야”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2.19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 여론조사 관련 논평 “지속가능한 제주 만들라는 도민들의 준엄한 명령”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정의당 제주도당이 국토교통부의 원희룡 제주도정에 도민들의 뜻에 따라 제2공항을 백지화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19일 관련 논평을 내고 “제주 최대 현안인 제2공항 건설 관련 찬반을 묻는 도민 여론조사 결과 ‘반대’가 높게 나왔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2개 여론기관에서 지난 2월 15일부터 17일까지 도민 2000명을 조사한 결과 엠브레인퍼블릭은 7.3%포인트, 한국갤럽은 2.9%포인트로 차이로 찬성보다 반대 의견이 높게 나왔다는 점을 재확인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정의당은 “기존 제주도가 각종 난개발과 과잉관광으로 넘쳐나는 쓰레기와 환경오염 등으로 도민들의 삶의 질이 떨어졌기 때문에 제2공항을 반대하는 의견이 우세하게 나온 것”이라며 “난개발보다 환경을 보존하고, 지속가능한 제주를 만들라는 도민들의 준엄한 명령”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정의당은 “이번 여론조사는 제2공항 추진으로 5년 넘게 발생한 도민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됐다”며 “국토부는 여론조사 결과를 정책 결정에 충실히 반영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기 때문에 제2공항 추진을 백지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정의당은 원희룡 제주도정에 대해 도민 갈등 해소를 위해 앞장설 것을 요구하면서 “여론조사가 구속력이 없다는 등 도민 의견수렴 결과를 무시하거나 왜곡한다면 정의당과 제주도민들은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