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윤 전 노형동주민자치위원장, 추석맞이 이웃사랑 실천
이승윤 전 노형동주민자치위원장, 추석맞이 이웃사랑 실천
  • 제주사랑의열매
  • 승인 2020.09.24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윤 전 노형동주민자치위원장은 지난 18일 노형동주민센터에서 관내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써달라며 성금 1000만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남식)에 기탁했다.

이승윤 전 위원장은 “주변에서 어렵게 생활하시는 분들의 따뜻한 추석맞이에 잘 쓰였으면 한다”며 “모두가 행복한 명절을 보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윤 전 위원장은 노형동 지역 내 문제를 찾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며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나갔으며, 2016년부터 꾸준히 노형동에 성금을 전해왔다.

한편 이승윤 전 위원장은 사쿠라호텔 대표로 1995년부터 도내 복지관에 후원을 해왔으며, 2013년 1월 1억원 이상 기부하는 고액기부자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제주 9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또한 지난 2014년 2월 전국 최초로 5000만원이 완납된 종신보험증권을 유산기부로 전달한 바 있으며, 매년 지역사회에 1000만원씩 성금을 전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