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업 중 어선서 선원 폭행·감금 신고…제주해경 조사 중
조업 중 어선서 선원 폭행·감금 신고…제주해경 조사 중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8.04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해양경찰서 전경.
제주해양경찰서 전경.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조업 중 어선에서 선장이 선원을 폭행하고 감금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해경이 조사에 나섰다.

4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3일 오전 우도 북동쪽 약 39km 해상에서 추자선적 유자망어선 C호(44t, 승선원 10명)에서 선원 S(34)씨가 폭행 및 감금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낮 12시 30분께 경비함정을 현장에 보내 선원과 선장을 분리하고 해당 어선은 오후 7시 8분께 입항 조치했다.

해경은 선장과 선원, 신고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실관계에 대해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