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1 22:32 (화)
해군 7기동전단 헌혈증 330장 제주혈액원 기증
해군 7기동전단 헌혈증 330장 제주혈액원 기증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6.03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제주해군기지에서 윤종준 7기동전단장이 박은영 제주혈액원장에게 헌혈증 전달을 하고 있다. [해군제주기지]
3일 제주해군기지에서 윤종준 7기동전단장이 박은영 제주혈액원장에게 헌혈증 전달을 하고 있다. [해군제주기지]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서귀포시 강정동 제주기지를 모항으로 하는 해군 7기동전단(전단장 윤종준 준장)은 3일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헌혈증 330장(혈액량 13만2000㎖)을 제주혈액원에 전달했다.

전단 장병들이 연초부터 여덟 차례에 걸친 '사랑의 헌혈 운동'을 통해 모은 헌혈증이다.

이 중 80장은 최호진 중사가, 50장은 박성호 대위가 기부한 것이다.

최 중사는 1991년부터 지금까지 총 208회 헌혈 했고 지난해에는 200회 달성자에게 주는 헌혈 유공장인 명예대장을 받았다.

박 대위는 2004년부터 107회 헌혈을 이어오고 있고 지난해 11월 100회 달성자에게 주는 헌혈 유공장인 명예장을 받은 바 있다.

윤종준 전단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계속 헌혈 운동에 동참하는 등 지역 사회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