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제주박물관, ‘온라인 배움터’ 서비스 돌입
국립제주박물관, ‘온라인 배움터’ 서비스 돌입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0.04.13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이 초·중·고 온라인 개학에 맞춰 13일부터 박물관의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도록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 배움터’ 서비스를 시작했다.

누리집을 통해 공개하는 영상 자료들은 그동안 국립제주박물관이 진행해 온 전시·교육·홍보 사업 분야에서 제작한 것으로, 관람객들이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별도의 코너를 마련하여 재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온라인 배움터’는 국립제주박물관 누리집(jeju.museum.go.kr)을 통해 공개되고 있으며, 유튜브(www.youtube.com)의 ‘국립제주박물관’ 채널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