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10일 도의회 연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
원희룡 지사, 10일 도의회 연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0.04.10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라의 미래 방향을 결정하는 국민들의 주권 행사” 투표 참여 독려
원희룡 지사가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부인 강윤형 여사와 함께 제주도의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연동 사전투표소를 찾아 투표에 참여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 지사가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부인 강윤형 여사와 함께 제주도의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연동 사전투표소를 찾아 투표에 참여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원희룡 지사가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투표에 참여한 뒤 도민들에게 투표에 적극 참여해줄 것을 당부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낮 12시30분께 점심시간을 이용, 부인 강윤형 여사와 함께 제주도의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제주시 연동 사전투표소를 찾아 투표한 후 선거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투표 후 원 지사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투표는 나라의 미래 방향을 결정하는 국민들의 주권 행사”라며 “도민 모두가 빠짐없이 투표해 국민으로서의 권리를 행사해주시기 바란다”고 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또 그는 “코로나19 때문에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만큼 사전투표를 통해 서로 거리를 유지하면서 분산 투표하는 도민들의 지혜가 필요하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이날 오전 코로나19 합동 브리핑에서도 그는 “사전투표는 유권자들을 분산할 수 있어 방역 차원에서도 중요하다”며 “사회적 접촉과 전파 위험을 줄일 수 있도록 가급적 사전 투표를 많이 이용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