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 무시한다” 불만 흉기 휘두른 태국인 노동자 붙잡혀
“평소 무시한다” 불만 흉기 휘두른 태국인 노동자 붙잡혀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4.0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경찰서 8일 새벽 특수상해 혐의 20대 현행범 체포
서귀포경찰서 전경. © 미디어제주
서귀포경찰서 전경.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서귀포시 표선면에서 외국인 노동자가 흉기에 찔려 크게 다쳤다.

8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35분께 서귀포시 표선면에서 태국인 A(29)씨가 특수상해 혐의로 체포됐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께 함께 술을 마시던 태국인 B(42)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함께 있던 일행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공장 근로자인 A씨는 평소 B씨가 자신을 훈계하고 무시한다는 불만을 가진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는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고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