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작가회의 '제18회 4.3시화전', 4/11 ~ 8/31까지
제주작가회의 '제18회 4.3시화전', 4/11 ~ 8/31까지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0.03.31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제주4.3 72주년을 맞아 제주작가회의(회장 강덕환)가 4.3시화전을 개최한다.

오는 4월 11부터 8월 31일까지 4.3평화공원 문주(공원 정문, 야외)에서 진행되는 이번 시화전에는 총 63편의 작품이 전시된다. 작품은 제주작가회의 회원과 도내외 시인들, 제주대 국문과 학생들의 것으로 구성된다.

특히 시와 함께 임철우의 4.3소설 『돌담에 속삭이는』의 일부 내용도 함께 전시되는데, 제주작가회의는 "몽구, 몽희, 몽선 세 어린이의 넋을 달래는 내용에 주목할 필요가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한편, 제주작가회의는 지난 1998년 창립된 이후 올해 18년째 4.3시화전을 진행 중이다. 올해 시화전은 4월 2일부터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11일부터로 연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