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조천 해안서 보호생물종 상괭이 사체 발견
제주 조천 해안서 보호생물종 상괭이 사체 발견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3.16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제주해양경찰서 관계자가 제주시 조천읍 해안에서 발견된 상괭이 사체 크기를 재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16일 제주해양경찰서 관계자가 제주시 조천읍 해안에서 발견된 상괭이 사체 크기를 재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조천 해안에서 해양보호생물종인 상괭이 사체가 발견됐다.

16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께 조천읍 조천리 해안에서 행인이 돌고래 사체를 발견해 신고했다.

돌고래 사체는 몸길이 140cm, 둘레 60cm, 무게 약 30kg의 수컷 상괭이로 죽은지 나흘 정도로 추정됐고 불법 포획 흔적은 없었다.

해경 관계자는 "상괭이가 해양보호생물종인 만큼 바다에서 부상당하거나 조업 중 그물에 걸렸을 때 조속히 구조되도록 신고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제주해양경찰서 관할 구역에서의 상괭이 사체 발견은 올해들어 8건, 작년 한 해 동안 44건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