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내라 대구‧경북!” 제주도 구호물품 추가 지원
“힘내라 대구‧경북!” 제주도 구호물품 추가 지원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0.03.03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개발공사, 삼다수 8만병 경북‧질병관리본부에 전달키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도가 코로나19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긴급 구호물품을 추가 지원한다.

도와 제주도개발공사는 삼다수 8만병을 오는 4일 경상북도와 질병관리본부에 전달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삼다수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중앙회를 통해 경북 4개 지자체(안동, 포항, 김천, 영주) 의료기관과 질병관리본부에 각각 전달된다.

이에 앞서 제주도와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은 지난 2일 대구 지역에 보낼 한라봉과 천혜향 200상자(600㎏ 선적을 완료했다.

한라봉과 천혜향이 3일 중 대구에 도착하면 대구 지역에 있는 15곳의 선별진료소와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에 전달될 예정이다.

제주도는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큰 지역을 대상으로 구호물품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제주도와 제주농협, 감귤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는 지난달 26일 대구시와 경상북도에 한라봉 800상자(2400㎏)와 삼다수 12만병(0.5ℓ 들이)을 지원한 바 있다.

서귀포시와 제주농협, 감귤연합회도 지난 2월 7일과 11일 중국 우한 교민들의 임시숙소가 마련된 충남 아산시와 충북 진천군에 온주감귤 150상자(450㎏)와 한라봉 870상자(2610㎏)를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