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귀포시 봄철 산불방지 대책 기간 운영
제주·서귀포시 봄철 산불방지 대책 기간 운영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2.03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
감시·진화 대원 240명 배치
산림 인접지에서 진화하는 모습. [제주시]
산림 인접지에서 진화하는 모습. [제주시]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이달부터 오는 5월까지 제주도내 봄철 산불방지 대책 기간이 운영된다.

3일 제주시와 서귀포시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오는 5월 15일까지를 봄철 산불방지 대책 기간으로 정해 대책본부가 운영된다.

산불 발생 시 초동 진화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오름 등 감시초소에 삼시원과 전문 진화 대원 등이 배치됐다.

배치 인원은 제주시가 산불 감시원 55명, 진화 대원 60명이고 서귀포시는 감시원 65명, 진화 대원 60명이다.

양 행정시는 또 소방서, 제주산림항공관리소, 임업 관련 단체 등 관계기관과 협조 체계를 유지하며 유사 시에 대비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정월대보름, 청명 및 한식, 산나물 채취기 등 산불 발생 위험이 높아지는 특정 시기에는 맞춤형 예방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