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해상서 몸길이 15m 대형 고래 사체 발견
제주 해상서 몸길이 15m 대형 고래 사체 발견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2.23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해상에서 대형 고래가 죽은채 발견됐다.

23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9시 20분께 제주시 한림읍 비양도 북서쪽 약 40km 해상에서 여수선적 어선 H호(78t) 선장 양모(62)씨가 "고래 1마리가 죽은 채 떠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한림항으로 끌고 와 인양한 고래 사체는 길이 15.5m, 둘레 5.8m에 무게도 약 15t으로 측정됐다.

해경과 제주대 돌고래연구팀은 암컷 밍크고래로 추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구분을 위해 DNA 검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해경 관계자는 "불법 포획 흔적이 없어 최초 발견자 양씨에게 고래 유통 증명서를 발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난 22일 오후 제주 비양도 북서쪽 약 40km 해상에서 죽은 채 발견된 몸길이 15.5m의 고래. [제주해양경찰서]
지난 22일 오후 제주 비양도 북서쪽 약 40km 해상에서 죽은 채 발견된 몸길이 15.5m의 고래. [제주해양경찰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