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3 21:14 (금)
제주도개발공사 재활용품 자동수거 보상기 사업 확대
제주도개발공사 재활용품 자동수거 보상기 사업 확대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9.17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6일 제주시농협·(사)제주사회적경제네트워크 업무협약
제주국제공항·하나로마트·제주대 캠퍼스 등 보상기 설치 운영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가 자원 순환 프로젝트 강화 및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한 '재활용품 자동수거 보상기 사업'을 확대한다고 17일 밝혔다.

제주도개발공사는 앞서 지난해 9월부터 서귀포시, 사단법인 올레와 함께 '페트병(재활용품) 자동수거 보상기' 시범사업을 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 11개월 동안 6000여명이 재활용품 분리 배출에 동참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농협 고봉주 조합장과 제주도개발공사 오경수 사장, 사단법인 제주사회적경제네트워크 김효철 대표가 지난 16일 자동수거 보상기 설치 및 운영 업무협약을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도개발공사]
제주시농협 고봉주 조합장과 제주도개발공사 오경수 사장, 사단법인 제주사회적경제네트워크 김효철 대표가 지난 16일 자동수거 보상기 설치 및 운영 업무협약을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도개발공사]

개발공사는 이에 따라 보상기 사업 확대에 나서기로 하고 지난 16일 제주시농협, 사단법인 제주사회적경제네트워크와 재활용품 수거 협력 강화 업무협약을 했다.

개발공사가 자동수거 보상기 구입과 운영 예산을 지원하고 제주시농협은 장소 제공 및 기술 지원을, 제주사회적경제네트워크는 보상기를 운영·관리하게 된다.

개발공사 등은 제주시농협 하나로마트와 제주국제공항, 제주대학교 캠퍼스 등에 페트병 자동수거 보상기 설치를 추진 중이다.

개발공사 측은 세 곳이 여행객과 도민 등 유동인구가 많고 캔, 페트병 등 재활용 가능 쓰레기가 많이 배출되는 장소여서 보상기 운영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신규 페트병 자동수거 보상기는 제주국제공항 3층 도착장과 제주시농협 하나로마트 제주점 및 노형점 정문, 제주대학교 학생회관 등에 각 두 대씩 설치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