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먼바다 침수 케미컬 운반선 예인…부산행
제주 먼바다 침수 케미컬 운반선 예인…부산행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8.19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지난 16일 제주 먼바다서 침수가 발생한 케미컬 운반선이 예인돼 부산으로 향하고 있다.

19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1분께부터 마라도 남서쪽 약 118km 해상에서 케미컬 운반선 S호(1833t, 승선원 13명)가 예인선 J호(495t, 승선원 8명)에 의해 예인됐다.

지난 16일 오후 제주 먼바다서 침수 사고가 난 케미컬 운반선이 19일 예인선에 의해 부산으로 예인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지난 16일 오후 제주 먼바다서 침수 사고가 난 케미컬 운반선이 19일 예인선에 의해 부산으로 예인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S호는 앞서 지난 16일 오후 원인을 알 수 없는 침수가 발생해 좌측으로 20~30도 가량 기울어지면서 승선원들이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S호는 현재 내부 기울기 조정 작업으로 바로 선 상태이며 부산항으로 예인 중이다. 20일 오후 입항 예정이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S호가 (부산항) 입항 시까지 안전관리를 하고 입항 후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해경 헬기 등이 지난 16일 오후 제주도 남서쪽 144km 해상에서 침수 중인 케미컬운반선 S호 승선원들을 구조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해경 헬기 등이 지난 16일 오후 제주 먼바다 해상에서 침수 중인 케미컬 운반선 S호 승선원들을 구조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