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쓰레기 관리 빅데이터 활용 추진
제주시 쓰레기 관리 빅데이터 활용 추진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5.2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공공 빅데이터 분석 사업’ 수행자 내달 선정…연내 마무리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시가 지역에서 발생하는 쓰레기 관리를 위한 빅데이터 활용을 추진한다.

제주시는 1억3000만원을 들여 데이터 기반 공공서비스 제공을 위한 ‘2019년 공공 빅데이터 분석 사업’ 수행자를 다음달 중 선정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2019년 공공 빅데이터 분석 사업’은 연내 마무리될 예정이다.

제주시는 이번 사업에서 쓰레기 수거 데이터와 종량제 봉투 판매 데이터 등 행정 내부 데이터와 신용카드 데이터 등 민간 데이터를 연관 분석해 지역 및 성상별 쓰레기 배출 패턴을 파악할 계획이다.

또 쓰레기 배출량을 예측, 도로 통행량을 반영한 도로별 청소 자원 배분 모델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공공도서관 활성화 방안 도출을 위한 도서 보유 및 대출 현황, 소셜 데이터 등 도서관 빅데이터도 분석한다.

제주시 관계자는 “시민에게 혜택을 줄 수 있는 정책 수립을 위해 데이터의 새로운 활용 가치를 발굴하며 데이터 기반 행정 혁신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