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작은빨간집모기 발견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
제주서 작은빨간집모기 발견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04.08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에서 일본뇌염 매개 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가 발견돼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가 발령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8일자로 질병관리본부에서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일본뇌염 주의보는 매년 감염병 매개모기 감시사업(3~11월)을 통해 일본뇌염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가 처음 발견될 때 발령된다.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 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로, 주료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매개 모기에 물리면 99% 이상은 증상이 없거나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에서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고 뇌염의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제주도는 최근 10년간 일본뇌염 감시 결과 신고된 환자의 약 90%가 40세 이상으로 나타난 점을 들어 해당 연령층에서 예방접종 권장 대상자의 경우에는 접종을 완료하고, 모기에 물리지 않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또 국가예방접종 사업 대상인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이하 아동은 표준 예방접종 일정에 맞춰 접종을 완료해야 한다.

만 12세 이하는 전국 보건소와 지정 의료기관에서 주소지에 관계없이 무료로 접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