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북부‧산지 ‘대설주의보’…공항 강풍‧윈드시어
제주 북부‧산지 ‘대설주의보’…공항 강풍‧윈드시어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1.31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발 200m 이상 0℃ 이하
산지‧북부‧서부 강풍주의보
제주연안 풍랑주의보 발효
31일 낮 12시 40분 현재 제주 1100도로. [한라산국립공원관리사무소 CCTV 갈무리]
31일 낮 12시 40분 현재 제주 1100도로. [한라산국립공원관리사무소 CCTV 갈무리]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에 찬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떨어져 중산간 이상에 눈이 내리고 바람도 강하게 불고 있다.

31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현재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곳에 따라 초속 6~11m이 바람이 강하게 불고 있다.

기상청은 2월 1일 오전까지 산지와 북서부(제주시, 대정읍)을 중심으로 초속 10~16m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이날 낮 12시를 기해 제주도 산지와 북부, 서부에 강풍주의보를 발효했다.

강풍주의보는 육상에서 초속 14m이상 혹은 순간풍속이 초속 20m 이상이 예상될때, 산지는 풍속 초속 17m 이상, 또는 순간풍속 초속 20m 이상이 예상될때 내려진다.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해발 200m 이상 중산간까지 기온이 0℃ 이하로 떨어져 내리던 비가 눈으로 바뀌고 있다.

낮 12시 기준 주요지점 적설량은 제주시 산천단이 3.7cm, 유수암 3.3cm, 어리목 5.5cm 등이다.

31일 낮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내 모습. [독자제공]
31일 낮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내 모습. [독자제공]

기상청은 제주 해안에도 차차 기온이 떨어져 오후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이날 오후까지 예상 적설은 제주도 산지가 5~10cm, 중산간이 2~5cm다.

도로는 이날 낮부터 1100도로와 5.16도로가 결빙으로 전면 통제됐다.

남조로는 소형차량 통제, 대형차량 체인이고 번영로는 전구간 모든 차량이 체인을 장착해야 통행할 수 있다.

제1산록도로와 명림로는 소형차량 체인이다.

제주에는 산지와 북부에 대설주의보가, 남부연안바다와 남동연안바다를 제외한 전해상 및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제주공항에도 초속 9.8m의 바람이으로 강풍 및 윈드시어특보가 발효 중이다.

항공편은 낮 12시 현재 도착 기준 3편 취소 1편 지연이고 출발기준으로는 3편이 취소됐고 6편이 지연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