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파두리 저항정신, 음악제로 다시 태어나다"
"항파두리 저항정신, 음악제로 다시 태어나다"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8.10.15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0일~21일, 항파두리 저항정신 알리는 음악제 개최
정태춘, 동물원, 재주소년, 3호선버터플라이 등 26팀 공연
항파두리저항문화제 행사로 오는 20~21일, 항파두리유적지 일원에서 음악제가 열린다.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항파두리유적지 일원에서는 이번달 1일부터 '항파두리저항문화예술제:RePLACE'가 열리고 있다.

이는 항파두리의 저항정신을 문화예술로 승화시키고자 개최된 예술제다.

그리고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항파두리유적지에 마련된 무대에서 <소음의 미학: 음악제>가 열린다.

 <소음의 미학: 음악제>는 '항파두리저항문화예술제'의 꽃이자, 핵심으로 불리는 행사다. 

음악제는 네 개의 무대로 나뉘어 펼쳐진다. 항몽순의비 앞 광장에 마련된 '추모의 무대', 제주의 돌과 바람, 여성을 주제로 한 무대까지 총 네 개다.

이곳에서 관객들은 클래식에서 힙합까지 장르를 망라한 26팀의 공연을 만날 수 있다.

출연진으로는 △한국 저항음악의 상징적 존재인 정태춘 △1980년대 청년문화에 정서적 위안을 준 동물원 △재즈 뮤지션 임인건, 허대욱, 이선지 △블루스 뮤지션 로다운3운, 김대중 △포크 뮤지션인 재주소년, 최고은, △록 뮤지션 피터팬컴플렉스, 3호선버터플라이 △힙합 뮤지션 슬릭 △클래식을 연주할 제주도립제주예술단, 브리제앙상블 등이 있다. 

음악제와 함께 시사회, 미술전, 토론회 등의 행사도 열린다. 행사장을 찾는 이들은 각자 원하는 행사에 참여해볼 수 있다.

음악제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항파두리 항몽유적지 인근 주차장 이용이 제한된다. 단, 행사장 인근에 임시주차장을 마련하고 셔틀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행사문의> (사)제주영상문화연구원: 064-752-4547 / 항몽유적지 관리사무소: 064-710-6720

<행사 정보>

홈페이지 : www.replaceit.kr

페이스북 : www.facebook.com/replace.jeju

인스타그램 : www.instagram.com/replace.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