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6-23 13:39 (일)
선거 현수막 때문에 보행 신호등 부러져
선거 현수막 때문에 보행 신호등 부러져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6.09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에서 주민 발견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 보행 신호등이 선거 현수막과 강풍 때문에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독자 제공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 보행 신호등이 선거 현수막과 강풍 때문에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독자 제공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선거용 거리 현수막 때문에 신호등이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9일 오후 1시40분께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을 지나가던 주민 임 모씨가 보행 신호등이 부러져 있는 것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한 것이다.

<미디어제주>에 사고 현장을 제보한 임씨는 “선거용 거리 현수막이 4개 설치돼 있었는데 강풍 때문에 신호등이 부러진 것 같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현재 사고 현장은 인근 소방서에서 출동, 현수막과 부러진 신호등이 모두 치워진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부터 오후 2시까지 제주시 지역의 풍속은 초속 5.1~5.5m로 파악됐다.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 보행 신호등이 선거 현수막과 강풍 때문에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독자 제공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 보행 신호등이 선거 현수막과 강풍 때문에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독자 제공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 보행 신호등이 선거 현수막과 강풍 때문에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독자 제공
제주시 외도동 입구 롯데리아 삼거리 인근 보행 신호등이 선거 현수막과 강풍 때문에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독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