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산간, 동‧북부 지역에 대설특보 … 곳곳 도로 통제
제주 산간, 동‧북부 지역에 대설특보 … 곳곳 도로 통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1.24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00도로‧5.16도로 대‧소형 차량 운행 전면통제중
강풍 등 기상 악화로 항공기‧선박 운항 차질 예상
제주 전역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 곳곳에서 교통 통제가 이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11일 제주공항 활주로에서 제설작업중인 모습. /사진=한국공항공사 제주본부
제주 전역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 곳곳에서 교통 통제가 이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11일 제주공항 활주로에서 제설작업중인 모습. /사진=한국공항공사 제주본부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 전역에 한파가 몰아치면서 도로에 쌓인 눈이 얼어붙어 교통 통제가 이뤄지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4일 오전 7시 현재 제주도 산지에는 대설경보가, 제주 동부와 북부에는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한라산 어리목에는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18.2㎝의 적설량을 보이고 있고 제주시 아라동 7.3㎝, 유수암 4.1㎝, 서귀포시 성산 6㎝의 눈이 쌓였다.

이처럼 많은 눈이 내리면서 1100도로(어승생~탐라대 입구)와 5.16도로 전 구간은 대‧소형 차량 운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번영로에도 5㎝가량 눈이 쌓여 대‧소형 차량 모두 체인을 감아야 운행할 수 있다. 한창로와 남조로, 비자림로, 제1산록도로, 명림로도 체인을 장착해야 운행 가능하다.

평화로와 서성로, 제2산록도로, 첨단로, 애조로, 일주도로의 경우 소형 차량에 한해 체인을 감아야 한다.

기상청은 25일까지 산간 지역의 경우 5~20㎝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보고 있다. 이외 지역에도 24일 낮까지 1~5㎝ 가량의 눈이 더 내릴 전망이다.

제주도 서부 앞바다와 남쪽 먼 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남부와 동부, 북부 앞바다에도 풍랑 예비특보가 내려진 상태여서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들에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도 전역에 많은 눈이 쌓여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관리와 교통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항공기와 여객선 운항에 차질이 있을 것으로 예상,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