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압박감 심할텐데 폭행?" "빙상계서 영구축출하라"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압박감 심할텐데 폭행?" "빙상계서 영구축출하라"
  • 미디어제주
  • 승인 2018.01.19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쇼트트랙 대표팀 주장 심석희가 코치에게 맞아 선수촌을 이탈했다가 복귀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코치란 놈은 얼마나 잘났길래 금메달 딴 선수를 때릴 수가 있지?(gu****)" "참 이번 올림픽 여러모로 잘 돌아간다 거기다 사람은 왜 때리냐?(sj****)" "심석희 선수를 때릴 정도면 나머지 선수들도 이미 많이 맞았겠다는(ki****)" "세계가 인정하는 최고 수준이고 게다가 국대인데 폭행이라니… 우리나라 국대 수준이 저 지경이라니(mu****)" "미친 거 아냐!! 지금 때가 어느 땐데… 설사 선수가 잘못했어도 이건 아니다. 선수들 압박감이 그 여느 때보다 심할 텐데 폭행이라니(hg****)" "오죽했으면… 심석희 선수 힘내세요(ar***)" "해당 코치가 누구인지 공개하고 빙상계에서 영구 축출시켜라. 도대체 때가 어느 때인데 사람한테 손을 댐?(pa****)" 등 댓글로 코치를 비난했다. 

1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지난 16일 심석희는 쇼트트랙 대표팀 코치와의 불화로 진천선수촌을 이탈했다.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페이스가 오르지 않아 코치와 마찰이 있던 와중에 심석희가 손찌검을 당했다는 것.

이 때문에 심석희는 문재인 대통령이 진천선수촌 방문 때 참석하지 않았다. 

이에 대해 대한빙상경기연맹 측은 "대표팀 훈련 중 지도자와 선수 간 문제가 발생한 것을 확인하고 물의를 일으킨 지도자를 직무 정지시켰으며 관련 세부내용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 전기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