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선분기 송전선로 전면 재검토 촉구
표선분기 송전선로 전면 재검토 촉구
  • 문상식 기자
  • 승인 2007.01.22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내 환경단체, 오는 23일 도민의 방서 공동 기자회견

제주도내 환경단체들이 표선분기 송전선로 재검토를 촉구하고 나섰다.

제주환경운동연합(공동의장 김경숙.윤용택)과 제주참여환경연대(공동대표 허남춘.고안나.허진영), 곶자왈사람들(대표 송시태)은 23일 오전 10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의 방서 '표선분기 송전선로 건설사업'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전면 재검토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갖는다.

이들 단체들은 "한국전력공사가 시행하는 송전선로 건설사업이 갈등을 일으키고 있다"며 "지난해에는 조천분기 송전선로 건설과 관련해 지역주민과 환경단체와 대립을 했으며, 결국 법원에 의해 공사중지 명령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들 단체들은 "그러나 다시 한국전력은 제주 동남부에 위치한 표선과 남워느이 중산간 지대를 가로지르는 20km 규모의 송전선로를 건설하려고 한다"며 "이곳도 마찬가지로 지역주민과의 협의는 전무했고, 주민들은 전면백지화를 요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