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미국산 우수 씨돼지 190마리 내년에 도입
캐나다·미국산 우수 씨돼지 190마리 내년에 도입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6.12.2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도입 외국산 씨돼지 품종(위 왼쪽 시계방향으로)랜드레이스,요크셔,버크셔,듀록

2017년에 유전적으로 우수한 캐나다산과 미국산 씨돼지 190마리(암퇘지 140, 수퇘지 50)이 도입된다.

제주특별자치도 축산진흥원은 내년 성장률과 산육량 등 모든 조건에서 최상위층에 속하는 고능력 씨돼지를 도입해체계적인 돼지 개량을 통해 생산 자돈수와 지육량이 많고, 강건성을 갖춘 씨돼지를 농가에 생산·공급한다고 밝혔다.

외국산 원종돈 도입 추진일정을 보면 종돈 선발출장(3월)→캐나다,미국 현지검역(4월)→제주도착, 국내검역(5월)→축산진흥원 입식(5월)이다.

특히 내년엔 도내 흑돼지농가 수요가 급격히 늘고 있음에 맞추기 위해 미국산 흑돼지 품종(버크셔) 60마리(암 50마리, 수 10마리)를 도입해 2018년부터 연간 400마리를 흑돼지 수요농가에 공급할 계획이다.

축산진흥원은 그동안 고능력 원종돈 도입을 통해 씨돼지 개량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 2016년 12월 현재 생후 평균 140일에 체중 90㎏까지 성장하는 씨돼지 1117마리를 생산해 도내 농가에 공급했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