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산 제주산 마늘 계약단가 1㎏에 3200원 결정
2017년산 제주산 마늘 계약단가 1㎏에 3200원 결정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6.11.15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해산 보다 400원‘↑’…마늘제주협의회 15일 임시총회서

2017년산 마늘 농협 계약단가가 올해산보다 400원 오른 1㎏에 3200원으로 결정됐다.

마늘제주협의회(회장 이창철 대정농협 조합장)과 농협제주지역본부(본부장 강덕재)는 11월15일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임시총회를 열고, 2017년산 마늘 계약단가를 상품기준 1㎏에 3200원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2016년산 계약단가는 1kg에 2800원이었다.

내년산 마늘 계약 신청물량은 9114톤이다.

2017년산 마늘 재배면적은 2만2274㏊로 지난해보다 7.7% 늘었다.

평균단수를 적용하면 올해산 마늘보다 2만톤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중국산 마늘은 2017년산 재배면적이 전년보다 10% 정도 늘고, 현재 생육상태 양호한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제주산 마늘이 출하하는 2017년 5~6월에 중국산 마늘 수입물량이 늘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육지부 농협 계약단가는 1㎏에 2500~3500원 선으로 형성되고 있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