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자원화센터 진입로에 생태로 0.2km 조성
환경자원화센터 진입로에 생태로 0.2km 조성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6.05.20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기물처리시설인 제주환경자원화센터 진입로 0.2㎞ 구간에 생태로가 생긴다.

제주시 환경시설관리사무소(소장 홍종택)는 1억6000만 원을 들여 생태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제주환경자원화센터 주변 생태엔 지난 2009년부터 사업비 40억 원을 들여 인근 절물휴양림, 노루생태관찰원, 어린이교통공원, 4.3평화공원, 리조트 등 주변관광지를 연결하는 산책로 9.6㎞를 조성하고 있다.

2011년까지 사업비 12억 원을 들여 제주환경자원화센터에서 큰노루손이오름과 어린이교통공원을 연결하는 2.7㎞, 회천목장에서 큰지그리오름과 민오름을 잇는 3.4㎞ 등 산책로 6.1㎞를 만들었다.

이 구간은 격년제로 실시하는 봉개트래킹 행사에 활용하는 등 지역주민과 관광객 오름 등반코스로도 많이 애용하고 있다.

2012년부터는 아스콘 포장으로 돼있는 번영로-제주환경자원화센터(2.2㎞) 구간에 대해 인도, 식수대, 소공원 등을 만들기 위해 지난해까지 11억7000만 원을 들여 1.2㎞를 마무리했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