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은 귀가 문제로 동거남 흉기로 찌른 50대 여성 검거
늦은 귀가 문제로 동거남 흉기로 찌른 50대 여성 검거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6.03.2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50대 여성이 동거남을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제주동부경찰서는 23일 오전 8시30분께 제주시 용담동 A씨(64) 자택에서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로 A씨를 찌른 혐의로 장모씨(55‧여)를 입건,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A씨가 술을 마시고 늦게 들어온 것을 두고 말다툼을 벌이다 화를 참지 못해 흉기로 A씨 옆구리를 찌르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사건 직후 집 밖으로 나와 쓰러졌고, 인근 주민이 A씨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다른 남자와 어깨를 부딪치면서 시비가 붙었다”고 진술했지만 인근 CCTV를 확인한 경찰은 A씨가 사실을 숨기고 있는 것으로 판단, A씨 집안에서 흉기와 혈흔을 확인하고 집안에 있던 장씨를 검거하게 됐다.

A씨는 제주시내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