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고니 간접 영향으로 제주지역 비날씨
태풍 고니 간접 영향으로 제주지역 비날씨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5.08.24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기상청, 25일까지 강풍 동반한 많은 비 예상
 

제15호 태풍 ‘고니(GONI)’가 북쪽으로 방향을 틀면서 24일부터 태풍의 간접 영향으로 제주 지역에 비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24일과 25일 사이에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제주 지역의 예상 강수량은 100~200㎜로, 산간 지역은 300㎜ 이상의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태풍 고니는 24일 새벽 3시 현재 중심기압 935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초속 49m의 강풍을 동반한 매우 강한 중형급 태풍의 세력을 유지하고 있다.

일본 오키나와 서남서쪽 340㎞ 해상에서 시속 16㎞의 속도로 북상하고 있는 중이다.

현재의 예상 진로대로라면 25일 새벽 3시께 서귀포 남동쪽 310㎞ 부근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다만 기상청은 제16호 태풍 ‘앗사니(ATSANI)’와의 상호작용으로 진로와 강도, 이동속도가 유동적일 수 있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최신 기상정보를 참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