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4-17 17:15 (수)
한라산연구소, 멸종위기종 죽절초 자생지 복원
한라산연구소, 멸종위기종 죽절초 자생지 복원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3.05.28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멸종위기야생식물 2급으로 지정 관리되고 있는 죽절초.

멸종위기 야생식물 중 하나인 죽절초 자생지 복원사업이 추진된다.

제주특별자치도 한라산연구소(소장 양영환)는 오는 29일 서귀포시 남서교 주변에서 죽절초 자생지 복원행사를 갖는다.

죽절초(Chloranthus glaber Nakai)는 서귀포 지역 계곡 주변 상록활엽수림 내에 드물게 분포하고 있다. 지난 1998년부터 환경부 멸종위기 야생식물 Ⅱ급으로 지정, 관리되고 있다.

한라산연구소는 이날 죽절초 500여그루를 심고 물주기와 비료주기 작업을 한 뒤 복원 현장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 생존율 등을 조사하고 관리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2000년 5월 환경부 서식지외보전기관으로 지정된 한라산연구소는 멸종위기 대상종의 증식 및 자생지 복원 사업을 통해 만년콩, 삼백초 등 9종 1만5780본을 자생지에 복원한 바 있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