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사찰 숙소서 화재...진화됐지만 '전소'
제주 사찰 숙소서 화재...진화됐지만 '전소'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3.02.28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애월읍 소재 사찰에서 화재가 발생, 미타선원 별관 숙소가 전소됐다.

제주소방방재본부에 따르면 28일 오전 11시 제주시 애월읍 소재 대한불교 미타선원 조립식 건물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화재가 난 미타선원 별관 조립식 건물은 스님들의 숙소로 사용되는 곳이다. 

이 화재는 신고 30여분만에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진화됐지만, 조립식 건물 2층은 완전히 불에탔다.

그러나 다행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재산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