밭에 심어진 팽나무 굴삭기 동원해 훔쳐
밭에 심어진 팽나무 굴삭기 동원해 훔쳐
  • 진기철 기자
  • 승인 2006.06.13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경찰서는 13일 밭에 심어져 있던 팽나무를 굴삭기를 이용해 훔친 오모씨(71.북제주군 구좌읍) 등 2명을 특수절도 혐의로 입건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오씨 등은 지난달 초순께 북제주군 구좌읍 세화리 소재 임모씨(43)의 밭에 굴삭기를 끌고 들어가 밭에 심어져 있던  시가 300만원 상당의 팽나무 1그루(수령 약 100년)를 훔친 혐의다.

한편 오씨 등은 훔친 팽나무를 팔아 넘길 마을을 물색하고 돌아다니다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