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하나, 제주도 사상 첫 30대 여성 국회의원 당선
장하나, 제주도 사상 첫 30대 여성 국회의원 당선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2.04.12 0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하나 당선자
제19대 국회의원 총선거에서 민주통합당 비례대표에 출마한 장하나 후보(35)가 당선됐다.

제주도 사상 첫 30대 여성 국회의원에 당선 된 장 당선자는 11일 "국회의원이라는 중대한 책무를 맡게 돼 부담이 크지만, 청년답게 곧고 정직한 정치를 하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의정활동 계획으로 △제주해군기지 문제에 대한 청문회 개최 △세계7대자연경관 의혹 공개 등을 제시했다.

특히 청년 비례대표에 공모한 ‘1인 가구 주거협동조합법’ 제정 법안을 발의해 청년들의 어려움을 해소할 뜻을 내비쳤다.

한편, 장 당선자는 민주통합당의 비례대표 당선 안정권인 13번을 배정받아 사실상 여의도 입성이 확정됐다.

<김진규 기자/저작권자ⓒ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