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1 15:20 (일)
풍랑주의보에도 갯바위 낚시...40대 해상 추락
풍랑주의보에도 갯바위 낚시...40대 해상 추락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1.11.18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랑주의보가 발효되는 와중에도 갯바위에서 낚시를 하던 40대 남성이 해상에 추락했다.

18일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40분경 풍랑주의보 발효 중 서귀포시 하예포구 인근 갯바위에서 낚시객 윤모씨(41)가 낚시 중 해상으로 추락했다.

윤 씨는 신고를 받고 급파된 112구조대와 경비정에 의해 구조됐다.

윤 씨는 낚시 중 너울성 파도에 휩쓸려 해상에 추락한 것을 목격한 산책객에 의해 발견돼 신고됐다. 

윤 씨는 해상추락 후 파도에 떠밀려 연안에서 100여미터 해상으로 표류하다 인근해상을 수색 중이던 경비정에 의해 40분만에 발견돼 구조됐으며, 구조 당시 저체온증을 보였으나 건강에는 이상이 없어 귀가 조치됐다.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